요리연구가 겸 유튜버 국가비가 자가격리


도중 생일파티를 열어 논란의 중심에


선 가운데, 유튜브 채널 '영국남자'를


운영중인 영국 출신 조쉬가 사과의 뜻을


밝혔습니다.



조쉬는 13일 유튜브 채널 '영국남자'


커뮤니티 게시판에 "먼저 지난 토요일 가비의


채널에 업로드 된 영상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과 걱정, 불편함을 드린 것에 대해


사죄드립니다.


사과가 늦어져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습니다.


그는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엄청난 희생을


하고 계신 모든 분들과, 매일 어려운 상황을


참고 계신 모든 분들께서 제 부주의한 행동을


지켜보시며 얼마나 큰 허탈감을 느끼셨을지


생각하면서 진심으로 가슴 깊이 반성하고


있다", "저는 자가격리 중, 제 아내인 가비의


생일에 몇몇 지인들에게 선물을 부탁하고


방역수칙을 소홀히 하는 부주의한 행동을


했습니다. 변명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저의 잘못입니다. 이후에 여러분들이 달아주신


댓글을 모두 보면서 제가 얼마나 큰 잘못을


저질렀는지 확실하게 깨달았다"고 말했습니다.


조쉬는 "가장 마음이 아프고 무거운 것은


제가 진심으로 사랑하는 한국이 지난 몇달 간


최선을 다한 노력에 제가 누를 끼쳤다는


사실이다. 그렇기에 더욱 어렵고 신중하게


한국에 오는 것을 결정하고도 경솔한 제 행동으로


팀 영국남자, 언제나 힘이 되어주신 시청자분들


고생하고 계시는 모든 분들께 실망을 드린


경솔한 제 행동이 진심으로 부끄럽고


후회스럽다"고 거듭 사과의 뜻을 밝혔습니다.


마지막으로 조쉬는 "제가 사랑하고 또 감사드리는


시청자분들께서 주신 지적을 깊이 새기고


다시 처음 마음으로 돌아가 고민하겠다.


콘텐츠를 만드는 사람이 가져야할 책임과 무게를


잊지 않고 다시는 이런 잘못을 저지르지 않도록


충분한 반성의 시간을 갖겠습니다.


그리고 그 기간동안 모든 활동을 하지 않겠다"며


활동 잠정 중단을 알렸습니다.


이와 관련, 국가비는 지난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자가격리 기간 중


발생한 저의 부주의함 뿐만 아니라 불충분한


사과와 제 입장만을 고려한 설명으로 많은 분께


실망과 불쾌감을 드렸다.


깊이 반성하고 사죄드린다”고 고개를


숙였습니다.

+ Recent posts